영암쌀, 대한민국 쌀 페스타에서 '농업브랜드 대상' 수상
영암=조대호 기자입력 : 2024. 05. 28(화) 21:31
'영암 쌀' 농업브랜드 대상 수상. (사진=영암군 제공)
전남 영암군은 29일까지 서울광장에서 열리는 '2024 대한민국 쌀 페스타'에서 농업브랜드 대상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장상'을 수상했다고 28일 밝혔다.

쌀 소비 촉진 대국민 프로젝트를 구호로 대통령 소속 농어업·농어촌특별위원회 등이 공동 주최하는 쌀 페스타는 국내 쌀 소비감소와 과잉 재고 해소, 쌀 농가 돕기 등을 목적으로 지난해부터 열리고 있다.

지난해 농림축산식품부장관상을 받은 영암군은 이번 수상으로 2년 연속 전국 으뜸 쌀 생산지로 이름을 알렸다.

행사장에는 지역 대표 쌀인 영암군농협쌀조합공동사업법인의 '달마지쌀', 서영암농협RPC의 '학이머문쌀', 대우미곡RPC의 '맑은공기쌀내음', 영암미국RPC의 '새청수미' 등이 전시·홍보됐다.

다양한 영암군 쌀 가공품도 소개됐다. 3대째 이어오는 남도 술 명가 도갓집의 '도갓집막걸리'와 지역특산품 무화과 캐주얼브랜드 '문득', 영암군 수제맥주 브랜드 '늘찬맥', 2023 남도 우리술 품평회에서 우수상을 받은 월출도가의 '보라' 등 주류와 순달에서 고구마와 쌀로 만든 간식 '눌렀구마' 등도 전시됐다.

영암군 관계자는 "쌀이 영암이다란 문구처럼 쌀 주산지 영암의 쌀과 쌀 가공품을 선보여 우수성을 인정받았다"며 "쌀값 하락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의 근심을 덜어주기 위해 다양한 소비 촉진과 판매 방안을 마련해 시행하겠다"고 말했다.
영암=조대호 기자
영암=조대호 기자 /

기사 목록

호남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