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성군, 봇재 3층 그린다향 카페 ‘비움’으로 11일 재개장
숲 콘셉트 새로운 문화공간으로 변신
보성=김덕순 기자입력 : 2023. 12. 10(일) 16:40
보성군은 11일 복합 문화 공간인 ‘봇재’의 3층 보성생태체험전시관을 새로운 문화공간인 그린다향 카페 ‘비움’으로 바꿔 재개장한다고 밝혔다.

봇재 3층은 보성생태체험전시관으로 운영되고 있었으나 코로나19 및 전시관 운영 지원 프로그램 종료로 인해 지난 2019년부터 약 4년간 운영이 잠정 중단됐었다.

이에 보성군은 기존 시설을 최대한 활용해 새 단장(리모델링) 예산을 대폭 절감한 8백여만 원의 예산을 들여 그린다향 카페 ‘비움’으로 확대 운영할 방침이다.

그린다향 카페 ‘비움’은 타 카페와는 차별화된 대형 ‘숲’ 콘셉트로 울창한 숲에 있는 듯한 모습을 갖췄다.

특히, 보성의 생태를 고스란히 옮겨온 △씨앗존, △새싹존, △물존, △산존, △차(茶) 길존 등 특색 있는 휴식 공간이 눈에 띈다.

3층 비움 운영 시간은 10:00 ~ 18:00이며 총 41석이 비치돼 있다. 2층 그린다향 운영시간은 10:00 ~ 20:00(동절기 2023.12.11.~2024.2.18.)까지이며 116석을 운영하고 있다.

보성군은 이번 재개장이 봇재의 재방문율을 높이는 등 매출 확대를 도모하고 공휴일 부족했던 카페 공간을 보완해 방문객들의 만족도를 높일 것으로 기대한다.

보성군 관계자는 “봇재 3층의 새로운 변화를 통해 지역민과 외부인이 자주 찾는 보성군의 랜드마크로서 역할을 해주기를 바란다.”라며 “꾸준한 정비와 투자를 통해 봇재를 더욱 매력적인 공간으로 만들어 지역 경제 활성화에 기여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보성=김덕순 기자

ihonam@naver.com

보성=김덕순 기자 / ihonam@naver.com

기사 목록

호남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