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주 남구 관내 ‘자장면 3,000원·냉면 5,000원’ 가게는?
재료비 등 상승에도 업소 41곳 착한가격 유지
구청, 공공요금·에어컨 청소 등 전폭 지원키로
이슬비 기자입력 : 2023. 06. 07(수) 16:14
광주 남구는 인건비와 재료비 등이 오르는 상황에서도 저렴한 가격으로 서비스를 제공하는 관내 착한 가격업소를 새롭게 지정하고, 자구책 마련으로 물가안정에 힘쓰고 있는 이들 업소에 공공요금 및 에어컨 청소비 등을 전폭 지원하기로 했다.

남구는 7일 “지역물가와 서민생활 안정 분위기 확산을 위해 공개 모집과 현지실사 과정을 거쳐 관내 착한 가격업소 41곳을 선정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선정한 착한 가격업소는 외식업 25곳과 이·미용업 10곳, 세탁업 2곳, 사진관 2곳, 목욕업 2곳이다.

특히 상당수의 착한 가격업소에서 제공하는 서비스 가격은 눈에 띈다.

외식업 분야에서는 월산동 군분로에 위치한 중국음식점 평화루에서는 자장면 한 그릇을 3,000원에 제공하고 있으며, 생삼겹 전문점인 벽옥에서는 후식냉면이 아닌 일반냉면 가격을 5,000원에 판매하고 있다.

또 방림동 엄마딸분식 가게는 찌개 종류 음식을 6,000원에 맛 볼 수 있고, 양림동에 소재한 담양 참숯 돼지떡갈비 가게에서는 떡갈비 백반을 7,000원에 판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미용 분야 착한 가격업소 10곳 가운데 6곳 업소에서는 최저 6,000원에서 8,000원 가량을 지불하면 헤어 커트를 할 수 있으며, 관내 세탁소 2곳에서는 세탁료로 5,000원을 받고 있다.

이와 함께 방림동과 봉선동 소재 명보스튜디오와 복음사진관에서는 이력서용 소명함판 사진을 각각 1만7,000원과 1만8,000원에 촬영 및 인화할 수 있으며, 월산동에 위치한 대창온천과 정우사우나 업소에서는 각각 4,000원과 6,000원에 목욕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다.

남구 관계자는 “관내 착한 가격업소 이용 활성화와 경영 안정화, 위생청결 관리를 위해 각 업소마다 1년간 상하수도 요금을 비롯해 에어컨 청소, 방역소독, 쓰레기 종량제 봉투 등을 지원할 방침이다”고 밝혔다.

한편 남구 관내 착한 가격업소 41곳에 대한 정보는 남구청 홈페이지(www.namgu.gwangju.kr) 상단 ‘생활정보’ 메뉴를 누른 뒤 ‘산업경제’ 코너에서 자세한 내용을 확인할 수 있다.

이슬비 기자
이슬비 기자 /

실시간뉴스

많이 본 뉴스

기사 목록

호남신문 PC버전
검색 입력폼